칼럼/보도자료 > 컬럼/보도자료
 작성자 웰스피부과  작성일 2019.05.17  

동안 피부 유지 방법은?

신체와 정신은 물론 사회적으로도 건강한 상태를 뜻하는 ‘웰니스’(wellness)가 동네 가게들의 간판마저 바꾸는 모양새다. 국세청의 ‘100대 업종 사업자 현황’ 분석에 따르면 4년 전 대비 사업자가 가장 많이 늘어난 업종은 바로 ‘스포츠 시설 운영업’, 무려 202.2%나 증가했다. ‘헬스클럽’ 역시 51.5%가 늘어 사업자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10대 업종 안에 이름을 올렸다. 몸을 건강하게 가꿈으로써 삶의 안정을 찾으려는 이들이 그만큼 늘어난 셈이다.


신체를 튼튼하게 만드는 것 외에 외모를 젊고 건강하게 가꾸는 것 또한 ‘웰니스’를 추구하는 이들의 관심사. 실제로 ‘피부관리업’ 사업자 역시 4년 전보다 82.4%나 늘었다. 나이가 들어도 사회생활을 하는 인구가 늘어난데다, 젊게 보이는 것을 미덕처럼 여기는 사회 분위기의 영향 등으로 피부관리숍을 찾는 사람들이 증가한 것이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피부 관리가 반드시 노력과 투자에 걸맞은 결실을 거두는 것은 아니다. 피부는 일반적으로 20~30대에 노화가 시작돼 40대가 되면 진행 속도가 눈에 띄게 달라진다. 그러다 50대 이후로는 피부 처짐이 심하고 주름도 깊게 패이는데, 이때부터는 피부관리숍이나 기능성 화장품 사용만으로는 실질적 개선이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이럴 경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곳이 바로 전문적인 피부과다. 실제로 피부과를 찾는 중장년층은 과거보다 크게 늘었다. 피부과 시술들이 개선 효과와 안전성 면에서 비약적인 발전을 거두기도 했고, 나를 가꾸고자 시술을 받는 건 전혀 숨길 일이 아니라는 사고방식의 되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안티에이징 시술에서 가장 핵심적인 요소는 무엇일까? 바로 피부 탄력의 복원이라고 할 수 있다. 진피층 속 콜라겐은 나이가 들수록 감소하게 되는데, 피부 탄력은 줄어든 콜라겐의 양을 채워야 되살릴 수 있다. 지방층이 있어야 할 부위에 어떻게 볼륨감을 적절하게 불어넣느냐가 관건인 셈이다.


이와 관련 웰스피부과 이원신 원장은 “자연스러운 볼륨감의 대표적인 피부과 시술로 스컬트라를 꼽을 수 있다”며, “스컬트라는 주름 및 볼륨 개선이 필요한 부위에 콜라겐 생성을 촉진시켜주는 시술로 미국 FDA, 유럽 CE, 한국 KFDA의 승인을 받은 바 있는 안전한 시술”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스컬트라의 주성분인 ‘PLLA’는 의료계에서 봉합용 재료나 상처 피복제로 30년 이상 쓰여 인체에 무해하다는 것이 증명되기도 했다. 아울러 이 원장은 “PLLA 함량이 스컬트라 볼륨 개선 효과의 핵심”이라며, “특히 스컬트라는 수개월에 걸쳐 효과가 나타나기 때문에 시술 후를 예측하는 시술인 만큼 3D 입체 분석기 등 정밀 분석을 위한 최신 기기를 갖춘 병원, 임상경험이 풍부한 전문의를 보유한 병원을 방문하는 것이 좋다”고 강조했다.


1


● 도움말 : 웰스피부과 이원신 원장


목록보기     프린트

다음글 : 봄나들이의 훼방꾼 기미에는 피코토닝이 답
이전글 : 피부는 피부과 전문가에게 맡겨야





6229152 명
7566 명